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4.3℃
  • 맑음서울 18.6℃
  • 맑음대전 20.5℃
  • 맑음대구 22.8℃
  • 맑음울산 22.3℃
  • 맑음광주 20.3℃
  • 맑음부산 19.6℃
  • 맑음고창 18.5℃
  • 맑음제주 17.7℃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강원

강릉시, 보호 중인 반려동물 무상 분양·입양비 지원

URL복사

강릉시는 잃어버렸거나 버려져서 구조된 후 강릉시동물사랑센터에서 보호 중인 반려동물을 대상으로 무상 분양하고, 입양자에게는 인센티브로 입양비 등을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입양비 지원사업은 동물에 대한 생명 존중 인식과 올바른 반려동물 입양문화를 확산시키고 강릉시동물사랑센터에서 보호 중인 반려동물의 입양을 활성화하기 위해서 추진하는 사업이다.

 

반려동물을 입양하고자 사람은 강릉시동물사랑센터에 전화(☎033-641-7515) 또는 방문 후 상담 신청을 하면, 입양자가 원하는 시간대에 자세한 안내와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강릉시동물사랑센터에서 보호 중인 반려동물을 입양 받은 자에게는 진료비, 내장형 동물등록비, 미용비, 보험가입비 등 입양비를 최대 15만 원까지 지원하고, 양육에 필요한 생필품 세트도 지원받을 수 있다.

 

입양비는 입양을 받은 후 6개월 이내에 입양비 청구서, 분양 확인서, 관련 지출 증빙자료 사본을 첨부해 강릉시동물사랑센터 또는 강릉시 동물정책과에 청구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강릉시 관계자는 "강릉시의 경우 매년 540여 건의 유기·유실 동물이 발생하고 있다"며 "올바르고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분들께서 반려동물 입양에 많은 관심을 둬 주어, 사람과 동물이 행복한 반려동물 친화 도시 강릉을 만드는 데 다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전국

더보기
서울시, 시민의숲과 함께하는 2021 숲문화아카데미 개최 서울시는 양재 시민의숲에서 시민들이 숲을 직접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숲문화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오는 24일부터 11월 6일까지(월 1∼2회) 시민의숲 커뮤니티센터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숲문화아카데미는 '숲해설&산책' '숲가꾸기체험', '생태드로잉 워크숍', '북토크' 등 시민과 함께 숲의 가치를 직접 생생하게 체험하고 느끼며 나눌 수 있는 9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숲을 즐기기 가장 좋은 4월에서 11월까지 운영되기에, 프로그램 참여자는 이 기간에 자연풍경의 변화도 함께 느끼며 '숲도 건강, 나도 건강'이라는 목표를 이루게 된다. 시작일인 4월 24일에는 '우리가 숲을 잘 바라보는 방법'이란 주제로 산림전문가 김석권 박사의 현장 강연이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진행된다. 숲을 관찰하며 숲속의 나무와 풀 등을 그려보는 '생태드로잉', 숲에서 재료를 찾아 요리하는 '요리 클래스(온라인)', 나무 가지치기 등을 배우는 '숲 가꾸기 체험', 숲속에서 음악을 감상하는 '숲 플레이리스트' 등 시민들이 평소 경험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숲 관련 주제와 프로그램이 계속 진행될 계획이다. 시민들에게 다양하고 전문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전문가가 강의를 진행하며, 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