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3 (월)

  • 흐림동두천 18.1℃
  • 구름많음강릉 23.3℃
  • 흐림서울 27.2℃
  • 구름많음대전 27.6℃
  • 흐림대구 22.1℃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1.0℃
  • 흐림고창 26.2℃
  • 제주 21.6℃
  • 흐림강화 21.2℃
  • 구름많음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5.0℃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독도

독도는 울진 수토사의 후예가 지킨다

울진 수토사의 후예들, 조선시대 울진-울릉도(독도) 뱃길 재현 행사
11월 6일 울진군 구산항 일원에서 진행

URL복사


경북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오는 6일 ‘2021년 울진 수토사 뱃길 재현 행사’를 울진군 구산항 일원에서 개최한다.


구산항은 조선시대 수토사(授討使)들이 우리의 영토인 ‘울릉도(독도)’를 수토하기 위해 출항했던 출발지였으며, 수토사들이 출항하기 전 머물렀던 울진 대풍헌은 경상북도 기념물 제165호로 지정되어 의미와 역사가 있는 장소이다.


울진-울릉도 수토사 뱃길 재현 행사는 경상북도의 후원으로 울진군이 주최하고 울진문화원의 주관으로 기획,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구산리 주민 및 연합청년회 등으로 구성된 80여 명이 월송만호 등 조선시대 수군의 복장을 갖추어 월송포진성에서 출발하여 구산항 대풍헌에 도착하는 수토사의 모습과 모형 수토선에 올라타 출항하는 모습을 재현한다.


아울러 2부 행사로 조선시대 수토사에 협조하기 위해 경비를 부담한 마을주민들을 위로하기 위한 마을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수토사가 머문 역사적 의미가 큰 장소인만큼   뱃길재현 행사와 함께 대풍헌 및 수토문화 전시관 등을 통해 독도 관련 역사교육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최태하 기자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익산 홍보대사 최향, '익산 愛, 봉숭아 꽃물' 발매 전북 익산시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가수 최향이 지역을 소재로 한 트로트 곡을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익산시는 오는 15일 트로트 가수 최향의 데뷔 후 첫 싱글 앨범인 '익산 愛(애), 봉숭아 꽃물'이 정식 발매된다고 밝혔다. 익산 출신이자 지역을 대표하는 홍보대사인 가수 최향은 이번 앨범을 통해 신곡 '봉숭아 꽃물'과 수록곡 '익산 愛(애)'를 발표한다. 옛 첫사랑에 대한 곡인 '봉숭아 꽃물'은 뒷마당 장독대 옆 봉숭아가 달빛에 빨갛게 곱게 피면 가슴속에 묻어 놓았던 첫사랑을 떠올리게 한다는 대중적 가사 내용이다. '익산 愛(애)'는 포근하고 따뜻한 우리네 어머니의 등 같은 고향을 표현한 가사가 특징이며 최향의 부모님이 태어나서 현재까지 지내고 있는 익산을 배경으로 제작해 유독 애착을 느끼는 곡으로 손꼽히기도 했다. 시는 대중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최향의 첫 앨범인 만큼 코로나19와 일상에 지친 시민들에게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진한 여운과 감동을 선사하고 더불어 익산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익산시 관계자는 "익산시 홍보대사로서 남다른 애정을 갖고 뜻깊은 첫 앨범에 우리 지역을 소재로 한 곡을 발표해주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신곡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