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5.8℃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22.0℃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18.0℃
  • 흐림광주 21.0℃
  • 구름많음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18.6℃
  • 흐림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16.7℃
  • 구름많음보은 19.9℃
  • 구름많음금산 19.8℃
  • 구름많음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경제

데이터바우처로 중소기업·청년 스타트업 지원…1241억원 투입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요기업 발표…제조·문화·통신·헬스·교육 순

URL복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 4일 데이터바우처를 통해 중소기업과 청년 스타트업의 꿈 실현을 지원하는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요기업 최종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은 기업·기관에 데이터 활용 비즈니스 및 제품·서비스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바우처 형식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올해는 1241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총 2680건을 지원할 예정이다. 공모결과 총 1만 466건이 접수되어 전년 대비 69.4% 증가했으며 평균경쟁률도 3.9:1로 높게 나타났다.



분야별 선정결과를 보면, 제조분야가 24.3%로 가장 많았고 문화 15.8%, 통신 15.1%, 헬스 8.7%, 교육 5.4%) 순이며, 상위 5개 분야가 전체의 69.3%를 차지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1723건으로 64.3%이며 비수도권 957건 35.7%로 전년대비 비수도권 선정 비율이 2.5% 상승했는데, 이는 지자체와 함께 지역 수요 발굴을 적극 추진한 것이 효과를 거둔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올해 청년 스타트업의 참여기회를 확대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한 결과 전체 선정기업 중 청년 기업이 29.4%를 차지해 데이터 기반의 혁신서비스·상품 개발에 청년들이 적극 도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또한 올해는 운전자 졸음식별 및 졸음방지 웨어러블 디바이스, AI기반 수어 통역 솔루션, AI기반 중고차 상태 자동 검수 솔루션 등 국민안전 및 편익증진 분야에 중소기업들의 참신하고 혁신적인 과제가 많이 선정되어 이 분야에 대한 우수한 성과가 나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류재명 과기정통부 인공지능기반정책관은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혁신을 지원하는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을 통해 중소기업들의 데이터 활용 수요가 해마다 큰 폭으로 늘고 있고, 지역·청년기업들의 참여가 갈수록 확대되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데이터가 경제성장과 사회혁신의 원동력이 되는 만큼, 중소기업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시장 경쟁력을 갖추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데이터 기반 혁신서비스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4년째 접어든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은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중소기업의 데이터 활용 저변을 확대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데이터 산업발전을 촉진함은 물론, 사회현안 문제 해결이나 국민안전 및 편익증진을 도모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영유아 감염병 및 기타 질병 조기진단 챗봇 개발을 위한 데이터 구축 및 가공, 청정 해양환경 보전을 위한 지능형 해양쓰레기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등 사회현안 해결 과제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익산 홍보대사 최향, '익산 愛, 봉숭아 꽃물' 발매 전북 익산시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가수 최향이 지역을 소재로 한 트로트 곡을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익산시는 오는 15일 트로트 가수 최향의 데뷔 후 첫 싱글 앨범인 '익산 愛(애), 봉숭아 꽃물'이 정식 발매된다고 밝혔다. 익산 출신이자 지역을 대표하는 홍보대사인 가수 최향은 이번 앨범을 통해 신곡 '봉숭아 꽃물'과 수록곡 '익산 愛(애)'를 발표한다. 옛 첫사랑에 대한 곡인 '봉숭아 꽃물'은 뒷마당 장독대 옆 봉숭아가 달빛에 빨갛게 곱게 피면 가슴속에 묻어 놓았던 첫사랑을 떠올리게 한다는 대중적 가사 내용이다. '익산 愛(애)'는 포근하고 따뜻한 우리네 어머니의 등 같은 고향을 표현한 가사가 특징이며 최향의 부모님이 태어나서 현재까지 지내고 있는 익산을 배경으로 제작해 유독 애착을 느끼는 곡으로 손꼽히기도 했다. 시는 대중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최향의 첫 앨범인 만큼 코로나19와 일상에 지친 시민들에게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진한 여운과 감동을 선사하고 더불어 익산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익산시 관계자는 "익산시 홍보대사로서 남다른 애정을 갖고 뜻깊은 첫 앨범에 우리 지역을 소재로 한 곡을 발표해주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신곡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