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 (일)

  • 맑음동두천 12.9℃
  • 구름많음강릉 8.4℃
  • 구름많음서울 11.5℃
  • 구름많음대전 11.0℃
  • 흐림대구 8.8℃
  • 구름많음울산 7.1℃
  • 구름많음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9.4℃
  • 구름많음고창 9.3℃
  • 흐림제주 10.7℃
  • 맑음강화 9.4℃
  • 구름많음보은 9.0℃
  • 구름많음금산 10.7℃
  • 흐림강진군 11.8℃
  • 구름많음경주시 8.1℃
  • 구름많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대전·충청

증평군 에듀팜 특구 관광단지, 22일 재개장

URL복사

 

충북 최대 유일의 관광단지인 증평 에듀팜 특구가 22일 동계휴장을 마치고 정상영업을 시작한다.

 

에듀팜 특구 운영사 ㈜블랙스톤에듀팜리조트는 동계휴장 기간 동안 골프장 페어웨이를 확장하고 수목 식재 작업을 완료해 이용객의 편의를 향상했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일부 운영사항이 변경된다.

 

콘도미니엄은 5인 이상 집합 금지에 따라 객실 수의 2/3만 예약할 수 있다. 골프장은 일주일 내내 4인까지 예약할 수 있다.

 

놀이동산, 익스트림 루지, 아동용 체험 도서관은 상시 운영하며 매주 월요일 정기휴장 한다. 얼룩말 카페, 겨울 쉼터는 주말에만 운영한다.

 

에듀팜 특구 관계자는 "방역과 지침준수를 통해 시설 운영에 있어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듀팜 특구는 지난해 5월 계획 변경 승인 후 전망대 카페, 아동용 체험 도서관을 추가 개장해 운영하고 있다.

 

올해 연말까지 복합연수원, e-레포츠체험장도 개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자료출처 : 증평군청>




전국

더보기
구례군, 지적공부 '세계측지계'로 표현한다 구례군은 공간정보 및 지적·임야도 등 지적공부 측량기준이 되는 좌표를 국제표준의 세계측지계 좌표로 변환 추진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세계측지계 변환이란 지적 위치 기준을 일본의 동경원점을 기준으로 설정된 '지역좌표계'에서 세계적으로 통용할 수 있는 '세계측지계'로 바꾸는 것이다. 세계측지계는 측량 분야에서 지구상의 위치를 경위도에서 나타내기 위한 기준이 되는 좌표계이며 지구의 형상을 나타내는 타원체로 세계 공통이 되는 측지기준계를 말한다. 현재 사용하고 있는 지적공부는 일본의 동경원점으로 설정된 지역측지계를 1910년 토지조사사업 시행 당시부터 지금까지 사용해 왔으며, 일본지형에 적합하도록 설정돼 있어 타 공간정보와의 연계 및 활용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따라 구례군은 지난 2015년부터 관내 1천150점의 지적기준점을 구축해 세계측지계 좌표로 변환을 추진하고 있으며, 정확도 향상을 위해 변환성과 검증 및 재정비 과정을 수행해 2021년부터 적용되는 세계측지계 기준의 지적측량에 문제가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해왔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지적공부가 세계측지계 좌표로 변환 완료되면 지적공부와 타 공간정보가 연계한 공간정보 산업이 활성화되고 디지털 지적공부 구축

피플

더보기
한국마사회, 제37대 김우남 회장 취임 제37대 한국마사회 회장으로 임명된 김우남 회장이 지난 4일 취임식을 하고 새로운 한국마사회를 이끌어 갈 3년의 임기를 시작했다.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채 비대면으로 시행된 이 날 취임식에서 김우남 회장은 ▲온라인 발매의 조속한 법제화를 통한 경영 위기 극복 ▲지속 가능 경영을 위한 제도적 시스템 구축과 내부 경영혁신 ▲말산업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경영 다각화 등의 포부를 밝혔다. 김우남 회장은 "온라인 발매 도입과 고객 친화적 환경 구축에 전사적인 역량을 결집할 것"이라며 이를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회장 직속의 '경마산업발전위원회'를 설치해 지속 가능 경영의 로드맵을 수립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또한 과감하고 속도감 있는 경영혁신과 공정한 조직 운영, 노사 간 협력을 통해 경영의 안정성 확보와 미래성장의 기반을 다지는 한편, 승마 산업 등 말산업 다각화를 통한 미래산업으로의 경쟁력 강화에도 중점을 둘 것임을 밝혔다. 끝으로 훌륭한 농부가 땅을 키우는 마음으로 국민 친화적 사업 발굴과 민간의 경쟁력 강화, 농어촌 경제 활성화를 위해 '국민 속으로 들어가, 국민을 섬기고, 국민과 함께'하는 말산업 육성기업으로 거듭나야 함을 강조했다. 제주 출신의 김우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