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4℃
  • 구름많음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1.3℃
  • 흐림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21.5℃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22.1℃
  • 흐림고창 21.9℃
  • 흐림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21.3℃
  • 구름많음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20.7℃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사회

방역수칙 안 지킨 방문판매발 감염 지속…방역당국, 주의 당부

마스크 미착용 ·밀폐 환경서 장시간 접촉…“고령층은 방문판매 행사 참석 자제”

URL복사

최근 방문판매과 관련된 집단감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사망자까지 나옴에 따라 방역당국이 주의를 당부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0일 정례브리핑에서 방문판매와 관련된 주요 감염사례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서울 관악구 리치웨이와 관련해 6월 2일 첫 환자가 발생한 후 총 210명의 사례가 확인됐다. 직접 방문한 방문자가 42명, 이와 관련된 접촉자 발병이 168명이었다. 이중 9명이 중증환자로 치료를 받았으며 2명이 사망했다. 


수도권 방문판매업체와 관련해서는 위디, 해피랑힐링센터, 아파트방문판매로 인한 집단발병이 있었다. 6월 15일에 지표환자가 나타났고 현재까지 총 35명이 발생, 1명이 중증환자로 치료를 하고 있다.


대전 방문판매업체 관련해서도 101세 홈닥터, 힐링랜드23, 자연힐링센터 등으로 인해 6월 15일 지표환자가 발생했으며 현재까지 총 확진자 수는 87명이다. 이중 직접 방문자가 35명이고 추가적인 접촉자가 52명이며 이중에 중증환자로 치료 받은 이가 9명이고 1명이 사망했다.


광주 방문판매는 현재 금양빌딩 내 사업장을 중심으로 계속 전파가 되고 있는 상황이다. 6월 27일 지표환자가 처음 인지됐고 현재까지 121명이 분류되고 있다. 직접 방문자는 13명, 이와 관련된 접촉자가 108명으로 현재 3명이 중증환자로 치료 중에 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방문판매 관련된 역학조사 결과 대부분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거나 제대로 착용하지 않고 또한 대화나 식사 시에 벗음으로써 미흡하게 착용한 상태였음이 확인이 됐다”며 “홍보관, 체험관 등 밀폐된 환경에서 제품 체험을 위해 장시간 체류하거나 제품 체험 및 정보 공유를 목적으로 가정방문 등을 통한 소규모 설명회 과정에서 장시간 노출된 사례들이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일부 업체에서는 제품 홍보행사 시 노래 부르기 등 침방울이 많이 전파될 수 있는 활동도 있었다”며 “증상이 있음에도 다중이용시설 및 의료기관을 방문, 추가감염이 발생하는 등 지역사회로 빠르게 확산됐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방문판매의 경우 밀폐된 환경에서 다수의 방문자들이 밀집해 장시간 접촉하는 특성상 감염 전파가 일어나기가 쉽다”며 “고령층은 방문판매 관련된 행사에 노출될 경우 중증으로 이환될 수 있기 때문에 참석을 하지 말아주실 것을 거듭 당부드린다”고 강조했다.


가정방문 등을 통한 소규모 설명회에 대한 우려도 밝혔다.


정 본부장은 “제품 설명 등의 과정에서 장시간 대화나 밀접한 접촉이 이루어져 감염이 될 우려가 매우 크다”며 “방문판매와 관련된 행사나 모임 참석 후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외출·모임은 취소하고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신속하게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요청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박양우 문체부 장관 “문화·예술로 코로나 우울 이겨내자”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과 문화예술의 중요성을 소개한다.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는 ‘코로나19 상황 아래 문화의 변혁적 힘’을 주제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된다. 이번 영상 연설은 한국 정부의 성공적인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비롯한 문화예술 분야 방역과 지원 대책에 깊은 인상을 받은 문화장관회의 주최 측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문체부는 지난 6월 3일에도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 올리버 다우든 장관의 요청으로 한영 문화장관 간 화상회의를 통해 문화예술 분야 방역 경험과 코로나19 관련 지원정책을 공유한 바 있다. 박양우 장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립문화예술기관의 온라인 공연·전시와 방탄소년단(BTS)의 ‘방방콘’ 등 비대면 문화예술 활동 사례를 소개하며 “4차 산업혁명시대의 새로운 기술과 문화예술 콘텐츠가 함께 한다면 코로나19와 같은 세계적 위기 속에서도 새로운 문화예술의 장을 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나라의 개인방역 5대 기본수칙인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라는 말처럼 코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