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4.3℃
  • 맑음서울 18.6℃
  • 맑음대전 20.5℃
  • 맑음대구 22.8℃
  • 맑음울산 22.3℃
  • 맑음광주 20.3℃
  • 맑음부산 19.6℃
  • 맑음고창 18.5℃
  • 맑음제주 17.7℃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국제

문 대통령 “한반도 비핵화 공동노력”, 바이든 대통령 “긴밀 협력”

32분간 첫 정상통화…“조속히 포괄적 대북전략 함께 마련” 공감대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4일 정상통화를 갖고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문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 25분부터 57분까지 32분간 통화했다. 지난 1월 20일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 이후 이뤄진 한미 정상 간 첫 통화다.


통화에서 양 정상은 한미가 역내 평화·번영의 핵심 동맹임을 재확인하고, 가치를 공유하는 책임 동맹으로서 한반도와 인도-태평양 지역 협력을 넘어 민주주의·인권 및 다자주의 증진에 기여하는 포괄적 전략 동맹으로 한미동맹을 계속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먼저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을 축하한다”며 “미국이 바이든 대통령의 리더십 하에 국민 통합과 더 나은 재건을 향한 비전을 실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따뜻한 축하와 성원에 감사한다”고 화답했다.



문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 연설에서 전례 없는 도전을 이겨내고 희망으로 가득 찬 미국 이야기를 완성하겠다는 대통령의 의지를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바이든 대통령은 “그 희망의 하나가 한국”이라며 “한미 양국 관계는 70년간 계속 진전이 있었고, 앞으로 더 많은 분야에서 이러한 관계의 강화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양 정상은 기후변화 등 글로벌 도전과제에 대해서도 깊이 있는 의견을 나누었다.


바이든 대통령은 “기후변화 대응이 일자리 창출 및 신산업 발전 등 많은 경제적 혜택을 가져다준다”고 했으며, 문 대통령은 신재생에너지 확대 등 우리의 그린 뉴딜 정책을 소개하고 “기후변화 대응이 신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세계기후정상회의와 ‘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P4G) 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 코로나 백신·치료제 보급, 세계경제 회복을 위해서도 호혜적 협력을 가속화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한미가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을 진전시키기 위해 공동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에 바이든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 해결의 주된 당사국인 한국 측의 노력을 평가하고, 한국과의 같은 입장이 중요하며 한국과 공통 목표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 정상은 가급적 조속히 포괄적인 대북 전략을 함께 마련해 나갈 필요가 있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 했다.


아울러 양 정상은 한일관계 개선과 한미일 협력이 역내 평화와 번영에 중요하다는 데 공감했다.


또한 미얀마, 중국 등 기타 지역 정세에 관해서도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양 정상은 최근 미얀마 상황에 대해 우려를 공유하고, 민주적·평화적 문제 해결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양 정상은 앞으로도 긴밀한 소통을 이어나가기로 했으며, 코로나 상황이 진정되는 대로 한미 정상회담을 갖기로 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전국

더보기
서울시, 시민의숲과 함께하는 2021 숲문화아카데미 개최 서울시는 양재 시민의숲에서 시민들이 숲을 직접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숲문화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오는 24일부터 11월 6일까지(월 1∼2회) 시민의숲 커뮤니티센터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숲문화아카데미는 '숲해설&산책' '숲가꾸기체험', '생태드로잉 워크숍', '북토크' 등 시민과 함께 숲의 가치를 직접 생생하게 체험하고 느끼며 나눌 수 있는 9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숲을 즐기기 가장 좋은 4월에서 11월까지 운영되기에, 프로그램 참여자는 이 기간에 자연풍경의 변화도 함께 느끼며 '숲도 건강, 나도 건강'이라는 목표를 이루게 된다. 시작일인 4월 24일에는 '우리가 숲을 잘 바라보는 방법'이란 주제로 산림전문가 김석권 박사의 현장 강연이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진행된다. 숲을 관찰하며 숲속의 나무와 풀 등을 그려보는 '생태드로잉', 숲에서 재료를 찾아 요리하는 '요리 클래스(온라인)', 나무 가지치기 등을 배우는 '숲 가꾸기 체험', 숲속에서 음악을 감상하는 '숲 플레이리스트' 등 시민들이 평소 경험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숲 관련 주제와 프로그램이 계속 진행될 계획이다. 시민들에게 다양하고 전문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전문가가 강의를 진행하며, 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