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8.2℃
  • 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7.8℃
  • 구름많음대구 27.0℃
  • 구름조금울산 25.7℃
  • 흐림광주 26.2℃
  • 박무부산 23.8℃
  • 흐림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9.2℃
  • 흐림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7.3℃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독도

정부, 독도 영유권 주장 日 방위백서에 강력 항의

외교부 대변인 “독도에 대한 어떠한 도발도 엄중하고 단호히 대응”

정부는 13일 일본이 이날 발표한 올해 방위백서에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한 것에 대해 강력히 항의했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정부는 일본 정부가 발표한 방위백서를 통해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해 부질없는 영유권 주장을 되풀이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를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최 대변인은 이어 “우리 정부는 이번 방위백서를 포함, 일본 정부가 최근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강화하고 있는 점을 지적하며 이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시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일본 정부의 부당한 주장이 대한민국 고유 영토인 독도에 대한 우리 주권에 어떠한 영향도 미치지 못한다는 것을 재차 분명히 하며 독도에 대한 어떠한 도발에 대해서도 엄중하고 단호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이날 오전 이상렬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로 소마 히로히사 주한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초치해 항의했다. 




전국

더보기
군산시, 선유도·무녀도·방축도 '찾아가고 싶은 섬' 선정 전북 군산시는 고군산군도의 선유도, 무녀도, 방축도가 행정안전부가 공모한 '찾아가고 싶은 섬'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선유도는 고군산군도의 대표 섬이자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는 명소로 명사십리 해수욕장과 짚라인 레저체험시설에서의 시원한 여름이 떠오르는 '첨벙섬'에 선정됐다. 무녀도는 '캠핑섬'으로 선정되며 최신식 시설과 갯벌 체험으로 인기가 높은 오토캠핑장의 인기를 실감했다. 방축도는 지난해 10월 정식개통한 출렁다리와 독립문바위 등 천혜의 비경을 자랑하며 '찰칵섬'에 이름을 올렸다. 아울러 선유도는 행정안전부와 한국섬진흥원이 섬 인지도 제고를 위해 월별 선정하는 '이달의 섬' 중 8월의 섬으로도 선정됐다. 선유도는 해수욕장과 국내 바다 위 최장길이를 자랑하는 짚라인 외에도 선유1구 옥돌해수욕장과 선유3구의 몽돌해수욕장, 고군산군도의 아름다운 대표 자연경관인 '선유8경', 고군산군도의 풍경 구석구석을 선상에서 감상할 수 있는 유람선 투어, 갯벌 체험 등 즐길 거리가 가득하다. 육지로 연결돼 여타 섬과 달리 주차시설과 숙박·식당 등 관광객 편의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는 점도 선유도 여행의 특장점이다. '찾아가고 싶은 섬' 방문과 함께 행정안전부와 한국섬진흥원이 운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