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4 (월)

  •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7.1℃
  • 흐림서울 25.3℃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7.2℃
  • 구름조금제주 27.9℃
  • 흐림강화 23.3℃
  • 흐림보은 26.6℃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7.9℃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대구·경북

대구시, 금호강 '하중도'의 새 이름 직접 지어주세요

URL복사

 

대구시는 금호강 하중도 명소화 사업과 더불어 이에 걸맞은 새 이름을 제정하기 위해 17일부터 30일까지 시민공모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북구 노곡동 금호강 내 위치한 '하중도'는 섬 고유의 지명이 아닌 하천 중간에 생긴 섬이라는 일반명사로 오랫동안 지역주민들에게 이름 대신 불리어 왔다.

 

금호강 하중도는 과거 하천구역이 아니었고 비닐하우스 등 농경지로 사용하던 사유지였으나, 4대강 사업 시 하천으로 편입된 후 대구시가 하중도 명소화 사업을 추진해 봄에는 유채꽃, 가을에는 코스모스 등이 만발하는 시민들의 나들이 명소로 탈바꿈했다.

 

대구시는 지난 2017년부터 총사업비 154억 원을 투입해 '금호강 하중도 명소화 사업'을 추진 중이며 꽃단지 조성과 주차장, 연결도로 및 보도교 등 접근성 개선사업을 올해 내 완료하고 가로등, 경관조명 설치 등을 내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하중도란 '하천의 중간에 퇴적물이 쌓여 생긴 섬'이라는 뜻으로 고유 명칭이 아닌 지형 구조를 일컫는 일반명사로서 현재에도 이름을 대신해 불리고 있으나, 하중도 명소화 사업 완료 후에 전국 최고의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는 이에 걸맞은 새 이름이 절실하다.

 

김충한 미래공간개발본부장은 "이번 시민공모로 시민 누구나 공감하고, 이용실태와 개발 방향에 걸맞은 하중도 이름을 지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