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흐림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5.2℃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조금대전 29.1℃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조금울산 24.9℃
  • 흐림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6℃
  • 구름많음강화 22.6℃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피플

‘순국선열의 날’ 양일석·최인규 선생 등 67명 독립유공자 포상

건국훈장 애족장 11명, 건국포장 3명, 대통령 표창 53명

국가보훈부는 제84주년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양일석 선생(애족장), 민병구 선생(건국포장), 최인규 선생(애족장) 등 67명을 독립유공자로 포상한다고 15일 밝혔다.

양일석 선생은 1921년 11월 전남 목포에서 사립 영흥학교 재학 중 제1차 세계대전 이후 군비 축소 관련 ‘워싱턴 회의’가 열리자 한국 독립 문제의 상정을 촉구하기 위해 만세 시위를 벌이다 체포돼 징역 10월을 선고받았다. 법정에서 ‘독립운동은 평소 소신’이라고 당당히 밝혀 한인 청년의 넘치는 기개와 독립운동에 대한 변함없는 확신을 보여줬다.

민병구 선생은 1933년 부산에서 동래공립고등보통학교 재학 중 조선총독부의 민족 차별적 학교 교육에 반대하는 동맹휴교에 참여하다 무기정학을 받았다. 또 1939년 일본 야마구치 고등학교 재학 중 비밀결사 ‘여우회’ 활동으로 체포되는 등 식민지 하의 억압적 교육 환경 속에서 국내와 일본을 넘나들며 학생 독립운동을 이끌었다.

최인규 선생은 1940년 강원 삼척군에서 천곡교회 권사로 재직 중 조선총독부의 신사참배·동방요배 등 황국신민화 정책에 반대하다 체포돼 징역 2년을 선고받고 옥중 순국했다.

보훈부는 일제 말기 신사참배·동방요배 등 황국신민화 정책에 반대하다 옥중 순국한 분에 대해 포상기준을 새롭게 마련했으며, 최인규 선생은 이에 따른 첫 번째 서훈 사례다.

이와 함께 신문 배달로 생계와 학업을 이어가면서도 동료 유학생들에게 독립의식을 고취하고 독립운동 실현 방안을 협의한 강재은 선생(애족장), 영·호남을 누비며 의병운동을 확산시킨 이양호 선생(건국포장), 예산군 3.1운동의 단초를 제공한 전혁규 선생(대통령표창), 고령에도 임시정부를 돕고자 발로 뛰며 군자금을 모집한 안청숙 선생(대통령표창) 등도 독립유공자로 포상한다.


이번 제84주년 순국선열의 날 포상되는 독립유공자는 건국훈장 11명(애족장)·건국포장 3명·대통령표창 53명이다. 포상자 중 생존애국지사는 없고, 여성은 7명이다.

건국훈장·포장과 대통령표창은 제84주년 순국선열의 날 중앙기념식장과 지방자치단체가 주관하는 기념식장에서 후손에게 수여한다.

이로써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 최초로 포상된 1949년부터 이번 순국선열의 날까지 1만 7915명이 독립유공자로 포상됐다. 이중 건국훈장 1만 1721명·건국포장 1519명·대통령표창 4675명이며, 여성은 660명에 이른다.

박민식 보훈부 장관은 “지금으로부터 118년 전인 1905년 을사늑약 체결 직후 오직 나라를 되찾겠다는 일념으로 온몸을 바친 선열들의 고귀한 생애와 정신을 기억하고, 미래 대한민국을 이끌 우리 후손들에게도 온전히 계승될 수 있도록 한 분의 독립운동가라도 더 발굴하고 포상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국

더보기
기장군, '2024년 호국보훈 감사제' 연다 부산 기장군(군수 정종복)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오는 22일 다행복한종합사회복지관(기장읍 차성로417번길 11) 일원에서 '2024년 기장군 호국보훈 감사제'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호국보훈의 의미를 널리 전파하면서 군민화합을 도모하고, 나라사랑 마음을 선양해 보훈문화 창달에 이바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장군 주관으로 기장군의회, 한국수력원자력(주), 부산광역시 사회복지사협회 기장군지회, 기장지역자활센터, 기장군도시관리공단, 기장군자원봉사센터의 협력으로 진행된다. 특히 기초자치단체 주관 보훈행사로서는 부산시 최초의 사례로, 관내 전체 10개 보훈단체 회원과 보훈 가족은 물론 일반 군민까지 함께하는 행사인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 행사는 기존 의례적인 기념식 행사에서 벗어나 보훈 대상자와 가족이 직접 기념식 공연자로 나서고, 군민들이 전시·체험 행사 운영에 참여하는 등 보훈의 가치를 느끼고 되새길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진행된다. 행사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10시 30분 기념식을 포함해 다양한 전시부스, 체험부스, 부대행사 등이 마련된다. 전시부스에는 ▲기장군 10개 보훈단체 소개 부스 ▲소장품 및 사진(영상)전

피플

더보기
권인하·조영구 마포구 홍보대사 합류…새 얼굴 활약 기대 서울 마포구(구청장 박강수)가 가수 권인하와 MC 조영구를 마포의 얼굴인 '마포구 홍보대사'로 새로 위촉했다. SBS 공채 MC 1기로 데뷔, 한밤의 TV 연예를 통해 널리 알려진 MC 조영구는 '우리동네 건강왕' 등의 프로그램에서 현재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근 MZ세대의 '국민부장님'이자 '권인하 밴드'를 통해 왕성한 음악 활동을 하고 있는 가수 권인하 또한 6월부터 마포구 홍보대사단에 새로 합류하게 됐다. 홍보대사 위촉식은 1일 오전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마포구청 정책회의실에서 열렸다. 위촉식에서 조영구 씨는 "마포구가 요새 말 그대로 핫하다"라며 "멈추지 않고 발전을 거듭하는 마포구의 홍보대사가 돼 영광스럽고, 앞으로 마이크를 통해 마포구를 더 뜨겁고 더 열정적으로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권인하 씨 또한 "90년대 서교동 녹음실에서 시작해 25년을 마포구에서 음악을 했기 때문에 마포구는 특별한 의미가 있는 곳"이라며 "홍보대사로서 마포구 공연 문화·예술의 발전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권인하 씨는 홍보대사로서 홍대 레드로드를 찾은 시민과 외국 관광객을 위해 권인하밴드의 라이브 공연도 계획하고 있다고 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