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09 (토)

  • 흐림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6.2℃
  • 서울 14.1℃
  • 대전 15.0℃
  • 흐림대구 18.2℃
  • 흐림울산 18.9℃
  • 광주 15.1℃
  • 흐림부산 16.7℃
  • 흐림고창 13.8℃
  • 흐림제주 17.7℃
  • 흐림강화 12.9℃
  • 흐림보은 15.5℃
  • 흐림금산 17.4℃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경제

국가대표 중소기업 미국 시장 진출 나선다

중기부, LA서 ‘브랜드 K’ 엑스포…한류 문화콘텐츠와 연계

국가대표 중소기업 공동브랜드 ‘브랜드 K’가 미국시장 진출에 나선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브랜드 K’의 미국 진출을 위해 3~4일(현지시간) 로스엔젤레스 인터콘티넨털 호텔에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위드 브랜드 K’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중기부는 지난 9월 태국에서 신남방 판로 개척을 위해 ‘브랜드 K 팝쇼’를 개최한 데 이어 미주 지역에도 ‘브랜드 K’ 제품을 알리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K뷰티 시연회와 K팝 쇼케이스 등 한류 문화 콘텐츠와 연계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가수 소유가 공식 홍보대사로 중소기업의 제품 홍보영상 및 화보 제작에 참여하고 현장에서는 팬미팅 등을 진행했다.


‘브랜드 K’ 제품을 비롯한 중소기업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업 전시관을 운영했다.


기업 전시관에는 대·중소기업 동반진출 사업을 통해 선정된 50개 유망 소비재 기업과 창업진흥원이 선발한 26개 창업기업, 롯데홈쇼핑이 발굴한 4개 기업 등이 참여해 현지 바이어들과 소통했다.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는 국내 홈쇼핑사가 우수한 중소기업의 혁신제품을 발굴해 국내·외 시장 진출을 돕는 대표적인 판로 지원 행사 이번에는 ‘브랜드 K’ 제품과 연계해 기획됐다.


‘브랜드 K’는 중소기업 제품을 국가 차원에서 공동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우수한 수준의 기술·품질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인지도와 브랜드 파워 부족으로 국내·외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어온 중소기업의 고충을 감안, 중소기업 대표 공동브랜드인 ‘브랜드 K’를 만들었다.


한편, 중기부는 한류 마케팅을 활용한 ‘브랜드 K’ 지원정책을 확대하고 내년에는 우수한 ‘브랜드 K’ 제품 발굴을 위해 국민참여형 오디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전국

더보기
고흥군, 2020 군정 주요 사업 및 농정분야 업무 협약 체결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난 7일 군청 팔영산홀에서 NH농협은행 군지부, 고흥축산농협 및 7개 지역 농협과 군정 주요 사업 및 농정분야 업무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여성 농어업인의 삶의 질 향상과 문화생활 향유 유도를 위한 '여성 농어업인 행복 바우처 지원사업'을 비롯해 '농업인 월급제 지원사업'과 올해 처음 시행하는 '농어민 공익수당 지원사업' 등 농정분야 주요 사업의 원활한 업무 추진을 통해 지역 사회 발전과 군민의 복리 증진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농어민 공익수당은 9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1만4천962명의 농어민에게 개인당 60만원의 고흥 사랑 상품권으로 상반기 일괄지급할 예정이다. 농어민 공익수당 지원사업을 통해 농어민들의 복지 증진과 농어업의 공익적 가치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여성 농어업인 행복 바우처 지원사업은 지난 4일부터 NH농협은행 군 지부 및 각 지역농협에서 바우처 카드 발급을 개시했으며 총사업비는 13억8천만원으로 올해 도내에서 가장 많은 사업량을 배정받았다. 상반기 대상자는 6천913명으로 개인당 20만원 상당을 모든 업종(유흥업 제외)과 지역에 구애

피플

더보기
박양우 문체부 장관,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대비 유원시설 점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연휴기간인 1일 방문객이 급증한 과천 서울랜드를 찾아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관련업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현재 유원시설들은 입장 시 열화상카메라를 통한 이용객의 발열상태 확인, 탑승 전후 기구 소독, 시간대별 입장객 수 제한 등을 시행하고 있다. 박양우 장관은 방역 상황을 살핀 후 현장에서 이용객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 이후 ‘생활 속 거리두기’로의 전환에 대비해 문체부가 마련한 세부지침의 적용 여부와 적정성 등을 사전 점검했다. 앞서 문체부는 방역관리자 지정, 사람 간 간격(2m·최소 1m) 유지, 이용객 밀집 방지를 위한 동선 관리 등 현장의 이용객 분산을 유도하는 내용의 생활방역 지침을 마련한 바 있다. 박 장관은 관계자들에게 “그동안 사회적 거리두기에 지친 국민들이 관광 시설을 많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철저한 방역과 함께 향후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시에도 구체화한 생활방역 지침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업계 관계자들은 고용유지지원금 신청 조건 완화와 재산세·공유재산 임대료 감면 등 실질적 지원을 요청했다. 또 코로나19 종식 후 관광 내수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