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3 (화)

  • 흐림동두천 24.6℃
  • 흐림강릉 22.5℃
  • 흐림서울 26.8℃
  • 흐림대전 27.3℃
  • 흐림대구 27.0℃
  • 흐림울산 22.4℃
  • 흐림광주 26.1℃
  • 흐림부산 22.6℃
  • 흐림고창 26.1℃
  • 흐림제주 24.7℃
  • 구름조금강화 21.7℃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24.0℃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호남

군산시 우체통 거리, 주민주도 도시재생 우수사례 우뚝

 

전북 군산시 '우체통 거리 조성사업'이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발간하는 '2020 도시재생사업 30선'에 포함됐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이번 사례집 발간은 지난 2014년도부터 2018년까지 5년간 진행된 전국의 도시재생사업 중 구체적인 성과 및 내용을 직관적으로 표출해 도시재생사업의 이해를 돕기 위한 취지로 흩어져 있던 각 성공사례를 한데 엮은 첫 시도이다.

 

발간사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버려진 폐우체통을 활용하자는 작은 아이디어를 시작으로 우체통 거리를 만들고 손편지 축제까지 여는 마을을 언급하며 시 도시재생사업의 성과에 큰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이번 우수사례는 우체통 거리 주민들이 지난 2016년 폐우체통에 그림을 그려 상가 앞에 세우는 아이디어로 첫걸음을 떼고 2018년 제1회 손편지 축제를 개최하며 평범했던 거리는 '우체통 거리'라는 도로명까지 얻으며 활기를 되찾았다.

 

이에 그치지 않고 주민들은 경관협정운영회를 결성해 매주 거리 청결 활동을 펼치며 거리를 직접 관리하고 있고 정기회의를 통해 우체통 거리의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소통·공유하며 올해도 제3회 손편지 축제를 5월에 개최할 예정이다.

 

이기만 도시재생 과장은 "시의 도시재생사업이 전국의 도시재생 사례 30선에 선정된 것은 도시재생의 가치를 공유하며 주민과 함께 협력하고 상생해 만든 결과로 현재 진행 중인 도시재생사업도 성공적으로 추진해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사업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시재생 선도사업은 일제강점기 아픈 상흔을 도시재생의 동력으로 삼아 월명동, 영화동 원도심 일대에 근대 우수건축물 보전·정비, 골목길 정비, 보행자 중심의 가로환경 정비, 영화시장 활성화, 주민공모사업 등 주민 정주 여건 개선으로 근대문화 도시조성사업의 지역 활력을 되찾은 성과를 원도심 전체로 확산 시켜 근대역사체험공간을 조성한 사업이다.

 

도시재생 우수사례로 대두되며 전국 지자체의 방문이 줄을 잇고 있다.

 

출처 : 군산시청




전국

더보기
정읍시, '2020 정읍 단풍아카데미' 본격 운영 전북 정읍시가 '2020 정읍 단풍아카데미' 본격 운영에 나선다. 올해로 85회째 특강을 이어가고 있는 단풍아카데미는 정치·경제·사회·문화·역사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유명 인사들을 초빙해 강의를 진행한다. 평생학습도시인 정읍시가 시민들의 평생학습권을 보장하고 지역 내 평생학습 공동체를 만들겠다는 의지다. 시에 따르면 오는 24일 오후 2시 연지 아트홀에서 고도일병원 만성피로 센터 이동환 원장의 '건강백세를 위한 심신 관리법' 강연을 시작으로 오는 11월까지 총 9회의 강연이 예정됐다. 이날 첫 특강에서는 이동환 원장이 현대인들의 지친 마음을 긍정적인 감정으로 전환하는 놀랍고도 슬기로운 스트레스 대처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더불어 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강연장 출입 전 발열 체크, 명부작성, 마스크 착용, 지그재그 앉기 등 방역 수칙 준수에 만전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11월까지 운영되는 정읍 단풍아카데미에 시민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며 "내실 있는 정읍 단풍아카데미 운영을 통해 시민에 새로운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고 행복한 평생학습 도시 만들기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86·87회 단풍아카데미 특강은 내달 15일과 29일로 예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