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9.8℃
  • 구름많음서울 6.7℃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8.0℃
  • 구름조금광주 4.0℃
  • 구름조금부산 8.6℃
  • 구름조금고창 0.4℃
  • 구름많음제주 9.2℃
  • 흐림강화 6.4℃
  • 흐림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2.8℃
  • 구름조금거제 5.8℃
기상청 제공

광주·전북·전남

정읍시, 코로나19 여파 벚꽃축제 올해도 취소 결정

URL복사

 

코로나19 사태가 계속되는 가운데 매년 봄 정읍천 일원에서 열리던 정읍 벚꽃축제가 올해도 취소된다.

 

정읍시는 4월 초순에 개최 예정이었던 '2021 정읍 벚꽃축제'를 코로나19 지역감염 예방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취소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당초 코로나19로부터 위험도가 낮은 음악과 빛을 테마로 행사 개최를 검토했다.

 

하지만 일 평균 신규확진자 수가 전국적으로 300∼400명대 수준이고, 전국의 유명한 봄축제가 줄줄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지역주민과 상춘객의 안전을 고려해 취소를 결정했다.

 

벚꽃축제 개최에 대한 정읍시민들의 여론도 부정적이었다. 시는 정읍시민을 대상으로 벚꽃축제 개최 여부를 설문 조사한 결과 시민 887명 중 592명(67.7%)이 벚꽃축제 개최에 반대 입장을 나타냈다고 밝혔다.

 

벚꽃축제를 전면 취소했음에도 지난해 달하다리 개통과 함께 지리적 접근성이 크게 향상돼 벚꽃 만개 시기에 많은 상춘객 방문이 예상된다.

 

이에 따라 시는 방문 자제 홍보와 함께 작년에 이어 올해도 천변로 구간에 대해 불법 주정차 단속을 강화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에 대비할 방침이다.

 

유진섭 시장은 "세계적 위기로 치닫고 있는 코로나19 사태의 엄중함과 사회적 거리두기의 필요성을 감안해 벚꽃축제 취소를 결정했다"며 "아쉬움이 크지만 전 국민이 함께 노력해 코로나19가 조기 종식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