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8.3℃
  • 구름많음강릉 28.5℃
  • 맑음서울 30.1℃
  • 맑음대전 30.8℃
  • 구름조금대구 32.7℃
  • 구름많음울산 29.0℃
  • 구름조금광주 31.0℃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조금고창 29.9℃
  • 제주 26.3℃
  • 맑음강화 24.9℃
  • 맑음보은 29.4℃
  • 구름많음금산 29.4℃
  • 구름많음강진군 31.2℃
  • 구름조금경주시 33.2℃
  • 맑음거제 28.9℃
기상청 제공

사회

‘디지털타운 조성사업’ 지자체 6곳 선정…30억 특교세 지원

행안부 “ICT 활용한 서비스로 지역현안 해결·지역경제 활성화”

행정안전부는 15일 ‘2022년 디지털타운 조성사업’ 공모에 충북 제천시, 충남 공주시, 전북 김제시, 전남 장성군, 경북 고령군, 경북 의성군 등 6개 지자체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선정된 지자체에는 총 30억 원 규모의 특교세를 지원한다. 해당 지자체는 올해 하반기부터 지방비 30억 원을 포함해 총 60억 원 규모로 지역 맞춤형 디지털타운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서비스로 지역현안을 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서다. 행안부는 지난 2019년 2개, 2020년 4개, 2021년 5개 등 11곳의 지방자치단체를 지원했다.



행안부는 올해 디지털타운 조성을 위해 지난 4월 14일부터 5월 13일까지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추진했다.


공모에는 총 21개 지자체가 신청했다. 행안부는 민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서면심사 및 발표심사를 거쳐 6개 지자체를 최종 선정했다.


특히 올해는 행안부가 고시한 인구감소지역(89개) 및 인구감소 관심지역(18개) 지자체를 우선 선발해 인구감소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여건에 맞는 디지털타운 조성방안을 마련한 것이 특징이다.


선정된 지자체 중 충북 제천시는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지능형 스마트환경·안전 마을 조성 및 데이터플랫폼 연계 구축’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시멘트회사 인근 마을 주민의 환경 개선과 안전 예방, 건강관리를 위한 ‘대기 측정 무인드론 영상관제’ 시스템과 ‘독거노인 고독사 예방 및 차량 과속 방지’ 시스템 등을 도입한다.


이와 함께 서비스를 통합·운영 관리하는 사물인터넷(IoT) 데이터관리 플랫폼을 연계 구축해 피해 예방을 위한 신규정책을 마련하고 마을 주민의 정주 여건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다.



충남 공주시가 추진하는 ‘행복 이어유~ 스마트 경로당에서’ 사업은 고령자 어르신들의 의료와 복지 등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노인 일자리 콘텐츠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지능형 전광 유리를 활용한 건강관리, 인공지능 로봇과 함께하는 치유돌봄서비스, 가상세계 체험 공간 구성 등의 디지털 경로당을 구축해 고령층의 스마트기기에 대한 거부감을 해소한다.


아울러 경로당 내 유휴공간을 활용한 작물 재배 지능형 농장 시스템을 운영해 일자리 창출과 수익을 지원하고 다양한 사회참여 기회를 확대 제공한다.



전북 김제시는 지역 내 ‘스마트 농기계 운영 플랫폼 서비스’와 농기계 운영 사용의 통합관리 및 사고 예방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울러 고령자 등 이동 약자의 안전한 이동을 위한 개인형 이동수단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하는 등 지역 맞춤형 서비스를 추진할 계획이다.



전남 장성군은 ‘귀농·귀촌지원 디지털마을’을 조성해 온라인과 모바일 기반의 농촌자원, 인적자원, 경제자원을 서로 공유하는 귀농·귀촌 자원공유플랫폼을 구축한다.


특히 가상세계 귀농·귀촌 체험 서비스 구축으로 귀농 과정에서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경북 고령군은 의료 취약계층의 접근성이 용이한 경로당, 마을회관 등 공공시설에 인공지능 로봇 기반 스마트 건강샘터서비스를 제공한다.


건강샘터서비스는 마을주민의 생체정보를 측정해 건강지표를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로, 의료 취약계층의 접근성을 높이고 지역 맞춤형 서비스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 의성군은 청년 유입 및 정착을 위한 디지털 콘텐츠 제작소 및 홍보관, 노인과 청년의 창업 생활실험실을 통해 안정적인 의성살이를 지원한다.


또한 스마트팜, 디지털배움터, 라이브커머스로 구성된 ‘위드스마트시티’를 구축해 도시 청년에게 효율적인 귀농지원과 세대융합을 위한 지역 상생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창섭 행안부 차관은 “지역여건과 수요를 반영한 디지털타운 조성사업으로 인구감소 등 지역현안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 디지털 격차 해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젊은 건축가상’에 김효영·심플렉스·카인드 건축사사무소 문화체육관광부는 (사)새건축사협의회, (사)한국건축가협회, (사)한국여성건축가협회와 함께 ‘2022년 젊은 건축가상’ 수상자 3개 팀을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수상팀은 김효영 건축사사무소(김효영), 심플렉스 건축사사무소(박정환, 송상헌), 카인드 건축사사무소(이대규, 김우상) 이다. 41개 팀이 지원한 이번 공모에서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공개 시청각발표(프리젠테이션)를 거쳐 수상자를 결정했다. 심사위원회는 건축가로서의 잠재적 역량과 사회적 역할, 참신한 개념 및 작품의 완성도, 문제의식과 독창적인 해결 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고 밝혔다. 김효영건축사사무소는 척박한 한국 현대건축의 토양에 거침없는 유희적 참조와 차용을 하는 새로운 건축의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평을 받았다. 심플렉스건축사사무소는 한국 공공영역 건축의 복잡한 문제와 상황을 정제된 이미지와 세밀함, 높은 완성도로 풀어냈다고 평가됐다. 카인드건축사사무소는 시각문화 중심의 디지털 시대에 공감각적이고 정서적인 공간에 대한 환기와 탐구를 보여준 점을 인정받았다. 문체부는 2008년부터 우수한 신진 건축가를 발굴하고 양성하기 위해 ‘젊은 건축가상’을 시상해 왔다. ‘젊은 건축가’로 선정된 건축가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