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08 (월)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4.1℃
  • 맑음서울 -8.1℃
  • 맑음대전 -5.4℃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2.6℃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0.7℃
  • 맑음고창 -2.5℃
  • 흐림제주 4.7℃
  • 맑음강화 -8.1℃
  • 맑음보은 -6.5℃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광주ㆍ호남ㆍ제주

고흥군, 고흥애(愛)주소갖기 운동 추진으로 지방소멸 위기 극복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인구감소에 따른 지방소멸의 심각성을 공유하고 '10년 후 고흥인구 10만의 기반구축'을 위한 '주민·행정·기관' 상생 '고흥愛 주소갖기 운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20일 고흥교육지원청과 농어촌공사고흥지사 방문을 시작으로 12월까지 관내 공공기관과 기업 등을 대상으로 고흥애(愛) 주소갖기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방문 첫날 고흥군의 인구정책 설명에 이어 ▲전입세대 지원금(20만원) ▲전입세대 지방세 지원(자동차세 10만원) ▲전입자 5인 이상 기관·기업에 지원하는 전입유공 장려금 (50만원∼300만원) 등 다양한 지원 시책을 안내하고, 청년 직원들에게는 출산·양육 및 주거 등 청년 지원 정책 홍보를 통해 전입을 독려했다.

 

그리고, 직장 내 바쁜 업무 등 시간상의 이유로 주민등록 전입을 하지 못한 기관 임직원들을 직접 찾아가 전입신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주소이전 서비스'도 함께 홍보하며 전입을 유도했다.

 

이와 관련해 농어촌공사고흥지사에서는 주소 갖기 운동에 대한 추진 배경 및 필요성에 공감하며 직원들의 주소 전입에 긍정적인 입장을 표명했으며, 고흥교육지원청에서는 신규직원을 포함한 젊은 직원들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주거지원 사업 및 지원금에 대해 문의하는 등 큰 관심을 보이며, 11월 중 자체적으로 신규직원들을 대상으로 지원 시책을 설명하는 자리를 마련하는 등 군의 고흥애(愛) 주소갖기 운동에 적극 동참하기로 약속했다.

 

한편, 고흥군은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해 지난 11월 조례를 개정해 청년 디딤돌 주거 안정 지원 사업 조건을 기존 소득 150%에서 180%로 완화하고, 지원 금액은 10만원에서 최대 20만원으로, 지원 기간은 1년에서 2년으로 늘리는 등 보다 많은 청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청년층의 안정적인 지역 정착에 힘쓰고 있다.






피플

더보기
유인촌 장관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첫 방문은 밀양~통영 “로컬 100 현장을 직접 찾아 문화로 지역에 가고, 머물고, 살고 싶게 만들겠습니다.” 유인촌 문화체육부장관이 21일 오전 서울역 3층 ‘로컬100’ 홍보관 앞에서 ‘로컬로’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다. 문체부는 지난 10월 지역의 문화 매력을 찾아내고 지역 문화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역 문화명소, 콘텐츠, 명인 등을 로컬 100으로 선정했다. 앞으로는 지역문화자원에 기반을 둔 ‘로컬100’을 국내외에 집중 홍보해 내외국인의 지역 방문 확대를 촉진할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는 밀양시, 코레일관광개발, 지역문화진흥원과 ‘로컬100 기차여행-밀양편’을 출시하고, ‘로컬100’이 있는 지역을 방문하자는 캠페인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이하 로컬로)’를 이날부터 내년 12월 말까지 진행한다. ‘로컬로’ 캠페인은 국내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개인 또는 기관의 누리소통망(유튜브,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에 ‘로컬100’ 지역 방문 인증 사진 또는 영상 등을 게시하고, ‘로컬100’, ‘로컬로’ 또는 ‘로컬100’ 방문 장소 이름 등을 핵심어로 표시(해시태그)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게시물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할 지인 2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