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1.2℃
  • 구름조금강릉 28.3℃
  • 구름많음서울 21.9℃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5.3℃
  • 맑음울산 25.0℃
  • 맑음광주 23.1℃
  • 맑음부산 24.6℃
  • 맑음고창 19.7℃
  • 박무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20.7℃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0.4℃
  • 맑음강진군 19.1℃
  • 맑음경주시 26.4℃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서울

관악구, 강감찬대로 노후간판을 LED 간판으로 새롭게 교체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강감찬대로 노후 간판을 아름답고 특색있는 LED 간판으로 교체한다고 밝혔다.

 

구는 안전하고 깨끗한 가로경관 조성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관악로, 난곡로, 시흥대로 등 주요 간선도로의 간판을 정비해왔다.

 

특히, 2016년부터는 관악구의 명예대로인 '강감찬대로(남부순환로)'를 중심으로 주변경관과 어울리고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는 고효율 LED 간판으로 교체해오고 있다. 구는 지난해까지 약 8년 간 약 1,163개의 노후간판을 LED 간판으로 교체했다.

 

올해 목표는 강감찬대로(남부순환로 1513∼남부순환로 1555) 80여 개 노후 간판을 정비하는 것이다.

 

구는 사업비 약 2억 4천만 원을 확보해 돌출간판은 모두 철거하고 벽면간판 교체비를 지원해 주민 안전 확보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교체비는 1개 업소당 벽면간판 1개 교체 시 최대 300만 원 범위 내에서 지원된다.

 

또한, 사업구간 내 업소주와 건물주가 주체가 되는 '간판개선 주민위원회'를 구성해, 지난 21일 '간판개선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사업 첫 발을 내디뎠다.

 

오는 12월까지 주민의견을 수렴과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거리 특성에 맞는 맞춤형 간판 디자인으로 설계하고, 불법 설치된 광고물을 정비할 계획이다.

 

구는 이 사업으로 시각공해로 인한 구민 불편 해소와 안전한 관악구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특색있는 간판 개선 사업은 안전하고 아름다운 도시미관 조성 뿐 아니라 지역상권 활성화에도 도움이 된다"라며 "지역 특성에 맞는 개성있는 거리가 될 수 있도록 주민 여러분의 적극적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전국

더보기
제천시와의 동행 김영환 충북도지사, 제천시 도정보고회 개최 김영환 충청북도 도지사는 11일 제천시를 방문해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충청북도의 비전과 도정운영 방향을 설명하는 도정보고회의 시간을 가졌다. 제천시에 따르면 이날 김영환 지사는 명지1통(방초골) 경로당 방문을 시작으로, 구)청풍대교, 제천시 재외동포지원센터, 농산물소포장센터 건립 부지 등을 방문하고 지역의 현안과 도의 지원방안에 대해 관계자들과 논의했다. 이어, 제천시청을 방문해 도시가스 기반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제천시의회 및 기자실을 방문해 당면 현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도정보고회는 제천시청 5층 청풍호실에서 개최됐으며, 제천시장 및 시도의원, 지역의 기관 단체장과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보고회장에서 김 지사는 "충북, 대한민국 중심 서다"를 주제로 2024년 도정운영 방향을 설명하는 한편, 본격적인 중부내륙 시대를 열기 위한 법령 및 제도개선, 도민 체감형 저출산 대책, 도시근로자 확대 등 주요 도정 현안시책을 설명했다. 또한, 이후 도민과의 대화시간에서는 ▲ 공공산후조리원 운영 지원 ▲ 재외동포 한국어교육센터 건립지원 ▲ 지역농산물지원센터 건립 지원 ▲ 충북 도립미술관 제천유치 ▲ 북부지역 파크골파장 조성 지원

피플

더보기
권인하·조영구 마포구 홍보대사 합류…새 얼굴 활약 기대 서울 마포구(구청장 박강수)가 가수 권인하와 MC 조영구를 마포의 얼굴인 '마포구 홍보대사'로 새로 위촉했다. SBS 공채 MC 1기로 데뷔, 한밤의 TV 연예를 통해 널리 알려진 MC 조영구는 '우리동네 건강왕' 등의 프로그램에서 현재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근 MZ세대의 '국민부장님'이자 '권인하 밴드'를 통해 왕성한 음악 활동을 하고 있는 가수 권인하 또한 6월부터 마포구 홍보대사단에 새로 합류하게 됐다. 홍보대사 위촉식은 1일 오전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마포구청 정책회의실에서 열렸다. 위촉식에서 조영구 씨는 "마포구가 요새 말 그대로 핫하다"라며 "멈추지 않고 발전을 거듭하는 마포구의 홍보대사가 돼 영광스럽고, 앞으로 마이크를 통해 마포구를 더 뜨겁고 더 열정적으로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권인하 씨 또한 "90년대 서교동 녹음실에서 시작해 25년을 마포구에서 음악을 했기 때문에 마포구는 특별한 의미가 있는 곳"이라며 "홍보대사로서 마포구 공연 문화·예술의 발전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권인하 씨는 홍보대사로서 홍대 레드로드를 찾은 시민과 외국 관광객을 위해 권인하밴드의 라이브 공연도 계획하고 있다고 밝